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일반인을 위한 코너


현재 페이지 위치 : 아밀로이드증센터 > 일반인을 위한 코너 > 의료인 동정

의료인 동정

글 내용
제목 삼성서울병원 ‘아밀로이드증’ 정복 나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3-02-20

내용

보건복지부 희귀질환 중개연구센터로 지정

아밀로이드 다학제 진료팀 김기현 교수 “조기진단 및 맞춤의료 기술 개발”

삼성서울병원은 아밀로이드증 다학제 진료팀이 최근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12년도 보건의료연구개발사업 과제에서 희귀질환 중개연구센터 지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아밀로이드증이란 체내에서 여러 장기에 단백질 쌓이게 되는 희귀질환으로 병의 진행상태 및 유형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장기기능 상실과 같은 심각한 결과를 초래하기도 한다.

이에 따라 김기현 교수(혈액종양내과)를 과제 책임자로 한 삼성서울병원 아밀로이드증 다학제 진료팀은 앞으로 6년간 매년 1억 6000여만원을 정부로부터 지원받아 질환 극복에 나설 예정이다. 진료팀은 현재 순환기내과, 혈액종양내과, 신장내과, 신경과, 진단검사의학과, 병리과, 핵의학과 교수진이 참여하고 있으며, 2009년부터 지속적인 진료 및 연구 활동을 해오고 있다.

김기현 교수는 “앞으로 복지부의 지원 아래 아밀로이드증의 조기진단과 맞춤의료 기술 개발을 위해 중개연구센터로서의 기능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 문의 : 삼성서울병원 홍보팀 (3410-3039, 304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