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현재 페이지 위치 : 외래간호 > 외래파트소개 > 내시경실 > 내시경 검사 종류 > 위 내시경

위 내시경

위 내시경

1) 위내시경 검사란 ?

 식도, 위, 및 십이지장을 관찰하고, 이상 소견 의심 시에는 조직검사를 하거나 색소를 뿌려 관찰하는 색소내시경 등을  시행하여 이상 유무를 확인하는 검사입니다. 
조직검사 및 색소내시경 장면

2) 위내시경의 대상자는?

 유아에서 고령자까지 연령과 성별에 상관없이 연하장애, 가슴통증, 상복부 통증, 작열감, 오심, 구토, 식욕부진, 토혈, 체중감소 등의 상부소화관 질환에서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이 있는 경우 모두 검사의 적응이 됩니다.

3) 위내시경은 왜 필요할까?

 우리나라와 같이 위암 발생률이 높은 나라에서는 증상이 없더라도 위암의 조기 발견을 위해 위내시경을 정기적으로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조기 위암의 경우 대부분 무증상이며, 증상은 진행성 위암이 된 후에야 나타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40세 이후의 중년은 2년에 한 번씩 위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으며, 위암의 가족력이 있거나 위선종, 위점막 이형성, 위축성 위염, 헬리코박터 균 감염 등이 있어 고위험군에 속하는 경우는 매년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4) 위내시경으로 진단가능한 질환은?

-식도: 식도염, 식도정맥류, 식도암, 식도이완불능증, 식도 협착
-위, 십이지장: 위염, 위궤양, 위용종, 조기위암, 진행성 위암, 점막하 종양, 림프종, 십이지장 궤양

5) 위내시경 검사를 위한 준비사항은?

  • 필요시 조직검사를 할 수 있으므로 와파린이나 혈전용해제를 복용중인 경우 반드시 처방의사와 상의하여 중단하여야 합니다. (검사 7~14일전)
  • 검사 전날 저녁에는 오후 8시 이전에 소화되기 쉬운 음식을 가볍게 드시고 밤 12시부터 금식합니다.
  • 치아 손상의 위험이 있는 경우는 내시경검사 전 치과치료를 먼저 합니다. (앞니가 약하여 흔들리거나 부러질 수 있는 경우, 임시적으로 붙인 치아) 검사 전 의치는 제거합니다.

6) 위내시경 전처치는?

  • 위장 내 기포 제거제를 복용합니다. 이는 위점막을 덮고 있는 기포를 제거하여 위점막의 관찰을 용이하게 합니다.
  • 위 분비 및 운동 억제제를 팔에 근육 주사합니다. 이는 위 운동과 각종 분비를 억제하여 위점막의 관찰을  용이하게 합니다.
  • 리도케인 스프레이를 하여 인두부 국소 마취를 합니다.
  • 수면내시경의 경우 정맥주사를 맞고, 맥박과 산소측정을 합니다.

7) 위내시경 검사 후 발생 가능한 증상과 주의사항은?

  • 인후통증
  • 출혈(침에 피가 묻는 정도)
  • 복시(겹쳐 보이는 증상)
인후통증이 심할 경우 가글액을 사용하면 불편감이 경감될 수 있습니다. 
복시가 있는 경우 안정을 취하면 대부분 증상이 없어집니다. 
통증이나 출혈이 심할 경우에는 내시경실로 문의하십시오.

8) 위내시경 검사 후 식사는?

조직검사를 하지 않은 경우는 목의 마취가 풀릴 때까지 최소 30분의 금식이 필요합니다. 
조직검사를 한 경우는 물은 1시간 후, 식사는 2시간 후 시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