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현재 페이지 위치 : 골관절센터 스포츠의학센터 > 스포츠의학 자료실 > 건강정보

건강정보

사람 많은 곳이나 좁은 공간 안에서 갑자기 식은땀이 나고 가슴이 조이는 현상이 나타난다면? 공황장애의 원인과 치료의 모든 것

3235

2014-10-21

 

사람이 맣거나 좁은 공간에서 갑자기 식은땀이 나고 가습이 조이는 현상이 나타난다면? - 공황장애의 원인과 치료의 모든것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었어요. 갑자기 식은땀이 나고 가슴이 꽉 조이는 것 같으면서 꼭 죽을 것만 같은 느낌이더라구요. 어지럽고 손발이 저리고 가슴이 두근거려서 견딜 수가 없었어요. 다시 또 그런 일이 생길까봐 불안해요."
 

회사원 K씨는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갑자기 이런 일이 생겼다고 합니다.

여러분도 혹시 이와 비슷한 경험을 하신 적이 있나요?
전혀 예상치 못한 순간에 느닷없이 무섭고 고통스러운 증상들이 나타나지는 않나요?
이러한 무서운 느낌이 다시 올까봐 예전에는 마음 편히 했던 일들을 더 이상 할 수 없게 되지는 않았나요?
지하철을 타거나 붐비는 백화점에 들어갈 때면 미리부터 걱정하고 두려워하게 되나요?

위와 같은 현상이 기습적으로 닥쳐올 때 이를 공황발작이라고하고,
공황발작이 반복적으로 일어나게 되는 경우를 공황장애라고 하는데요.


오늘은 삼성서울병원 정신건강의학과와 함께 공황장애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로 하겠습니다!

어지럼증을 호소하는 남성

 

#1. 공황장애, 얼마나 흔한 병인가요?

전체 인구의 1.5%~5%가 일생에 한 번은 공황장애 진단을 받습니다.

그러니까 적게 잡아도 우리나라에만 약 70만 명 정도의 공황장애 환자가 있는 셈입니다.

 

#2. 혹시 죽는 병은 아닌가요?

공 황발작의 양상이 심근경색이나 협심증 등의 심장질환과 비슷하여 혹시나 심장마비로 죽는게 아닌가 하고 걱정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절대 그렇지 않습니다. 공황장애가 있으면 우리 몸의 자율신경 계통에 일시적인 변화가 일어나서 여러 가지 증상을 겪게 되지만 공황발작이 그치면 다시 원상태로 돌아갑니다.

공 황장애는 분명 '불안'하고 '불편'한 병이지만 그 증상 때문에 목숨을 잃는 일은 일어나지 않습니다. 다만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 계속 재발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무척 '힘들고 불편'할 수 있는 병입니다. 그러나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체계적으로 치료하면 거의 모든 환자들이 공황의 두려움과 고통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습니다.

다른 질환, 특히 심장질환이나 내분비계통의 이상 여부에 대한 검사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예를 들어 심근경색과 같은 심장 질환은 공황발작과 증상이 비슷합니다. 따라서 외래나 응급실 등에서 혈액검사, 흉부 X-선 촬영,

심전도 검사 등을 통해 이러한 신체질환들을 배제하게 됩니다.

 

#3. 진단은 어떻게 하나요?

아래 항목 중 몇 가지가 해당되는지 체크해봅시다!

 ♥ 맥박이 빨라지거나 심장 박동이 심하게 느껴진다.
 ♥ 땀이 많이 난다.
 ♥ 떨리고 전율감이 느껴진다.
 ♥ 숨이 가빠지거나 숨이 막히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 질식할 것 같다.
 ♥ 가슴이 답답하거나 통증을 느낀다.
 ♥ 토할 것 같거나 복부 불편감이 있다.
 ♥ 현기증을 느끼거나 머리가 띵하나.
 ♥ 비현실감이나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이 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 자제력을 잃게 되거나 미쳐버릴까봐 두렵다.
 ♥ 죽을 것 같아 두렵다.
 ♥ 마비감이나 손발이 찌릿찌릿 거리는 느낌 등의 감각이상이 있다.
 ♥ 오한이 나거나 얼굴이 화끈 달아오른다.

 

이 증상들 중 최소한 4개 혹은 그 이상이 체크되었다면 여러분은 공황발작을 경험한 것입니다.
그러나 공황발작을 경험했다고 다 공황장애로 진단 받는 것은 아닙니다.

 

공황장애는,

위에 열거한 예기치 않은 공황증상이 반복되고, 이후에 또 공황발작이 올까봐 지속적으로 근심하거나, 공황발작 또는 그 결과(예를 들면, 자제력 상실, 심장마비, 미칠 것 같은 공포 등)에 대해 걱정하거나 공황발작에 의한 심각한 행동변화(출근이나 외출을 하지 못하는 등)의 3가지 중 한가지 이상이 적어도 한 달 이상 지속되는 경우 진단이 내려집니다.

또한 공황장애는 광장 공포증이 없는 경우와 광장 공포증이 함께 있는 경우가 있습니다.

운전, 버스 지하철 비행기 택시 등의 대중교통, 줄 서서 차례 기다리기, 식당 극장 등 시끄럽거나 복잡한 장소,

장거리여행이나 출장, 사방이 폐쇄된 장소, 사우나 혹은 냉탕, 혼자 집에 있기, 엘레베이터

위 항목 중 1~2개 이상 체크되었다면 광장 공포증이 함께 있는 것입니다.

 

#4. 치료는 어떻게 하나요?
 

약물치료
- 선택적 세로토닌 차단제, 삼환계 항우울제, 벤조디아제핀 계통, 마오 차단제 등을 사용하게 됩니다.

인지 행동 치료
- 환자 자신이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인지-행동치료 프로그램으로 공황발작에 대한 자신의 잘못된 신념이나 태도를 바꾸어주고 두려운 상황을 회피하지 않도록 행동을 교정합니다.

정신치료
- 심층적인 상담 치료를 통해 공황 증상의 무의식적 의미에 대해 통찰함으로써 증상의 호전을 이룹니다.

바이오피드백
- 생체 되먹임 작용의 원리를 이용한 것으로 자신의 생리 현상들을 컴퓨터를 통해 직접 관찰하고 스스로 조절하는 훈련으로 불안증상을 완화시키는 프로그램입니다.

 

불안과 공포로 고통받고 있다면, 전문가와 함께 적극적이고 체계적인 치료를 통해 공황으로부터 벗어나
건강한 삶을 되찾는 것이 좋겠죠?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