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스포츠의학 자료실


현재 페이지 위치 : 골관절센터 스포츠의학센터 > 스포츠의학 자료실 > 건강정보

건강정보

내일이 있는 사람들의 회식! 숙취 막는 음식 5가지

2754

2014-12-12


한 해를 마무리 하는 요즘 같은 연말에는 송년회와 잦은 회식등 여러가지 모임으로 인해 술자리가 많은데요. 적당히 마시면 괜찮지만 먹고, 또 먹고 많이 마시게 되면 다음날 숙취로 인해서 간에 쌓이는 피로를 회복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술을 마시면 알코올이 간에 흡수되면서 이때 아세트알데히드라는 독소가 생성되는데요.

술잔을 들고 건배중인 여러 사람들

이런 독소가 해독 되지 못하고 체내에 남아 있으면 숙취를 유발하기 때문입니다. 음주 전에 먹으면 간 해독 능력도 높이고, 숙취해소에도 도움을 주는 음식에는 어떤 게 있을까요?


숙취도 막으면서 건강도 지켜주는 음식 베스트 5


달걀, 아몬드, 우유, 아스파라거스, 피클
 

 

1. 달걀
달걀에는 알코올의 독소를 없애주는 아미노산인 시스테인이 함유 되어있어, 술자리 전에 한 두개 먹고 가면 숙취를 줄일 수 있습니다.

2. 아몬드
모임 장소에 가기 전에 먹는 아몬드 한줌은
오래 전부터 인디언들이 애용한 해독제입니다.
술 마시기 전에 아몬드 버터와 꿀 등으로 만든 샌드위치를 먹으면 좋습니다.

3. 우유
우유는 알코올 흡수를 늦춰주는 데 좋습니다. 술 마시기 전에 우유를 미리 먹으면 알코올의 흡수를 늦춰주고
위벽을 보호 해줍니다.

4. 아스파라거스
아스파라거스에 있는 아미노산은 알코올의 대사를 돕고 간세포를 보호합니다. 또 아스파라거스에 들어있는 아스파라긴이라는 성분은 피로회복에도 좋고, 알코올 해독에도 좋은 역할을 합니다. 참고로 해장국으로 인기가 좋은 콩나물보다 50배에 달하는 아스파라긴이 들어있습니다.

5. 피클
술을 마시게 되면 몸에서 수분과 전해질이 빠져나가게 되는데요. 피클의 짭짤함이 부족한 전해질 성분을 대신할 수 있어 숙취를 막는데 아주 좋은 역할을 합니다. 게다가 오이의 수분 때문에 이뇨작용을 돕고 비타민C까지 보충해줍니다


 

*잠깐!* 술을 빨리 깨려면 이렇게 하세요!


물 두잔과 레몬 두조각
 

알코올을 분해하는 데는 수분이 필요하기 때문에 평소보다 물을 많이 마시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그리고 술 마신 다음 날은 꿀물, 식혜, 과일주스 등을 먹으면 숙취해소에 도움이 됩니다. 당과 수분이 알코올 분해속도를 높여 두통을 감소시키고, 혈당을 높여 뇌세포의 활성을 돕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커피는 숙취 해소에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연말연시, 적당한 음주로 기분 좋게 한해 마무리 하세요.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