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만스쳐 지나가도 극심한 통증, 통풍 원본 이미지 다운로드



바람만 스쳐 지나가도 극심한 통증, 통풍

 

통풍이란?
통풍이란 관절이 갑자기 벌겋게 부어 오르면서 심한 통증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통풍은 요산에 의하여 일어 나는데, 요산은 우리 몸의 세포가 죽으면 나오는 퓨린이란 물질에서 만들어지며 신장을 통해 소변으로 배설됩니다. 통풍 환자들은 혈중에 요산이 너무 많아 관절이나 여러 조직에 결정 형태로 쌓이게 되고. 이렇게 쌓인 요산 결정이 관절을 싸고 있는 활막에 염증을 일으키며 발생하게 됩니다.
 
 

원인
통풍은 요산에 의하여 생기는데, 요산 치가 높아지는 데는 두 가지 원인이 있습니다. 한가지는 몸 안의 요산 생산량은 정상이지만 신장이 요산을 충분히 제거하지 못하는 경우이고, 또 한가지 원인은 우리 몸이 너무 많은 양의 요산을 만드는 경우입니다. 간혹 약제 또는 유전적인 원인에 의하여 통풍이 생기기도 하며 비만, 음주, 음식물도 통풍이 생기는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증상
통풍은 대개 3가지 단계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급성 통풍성 관절염
  어느 한 관절(주로 엄지 발가락)에 갑자기 통증이 생기면서 부어 오르다가 약 5일이나 10일이 지나면 좋아지는 단계
2. 간헐적 통풍
  급성 통풍 발작 사이에 아무런 증상이 없는 시기
3. 만성 통풍
  치료를 받지 않고 수년이 지난 후 한 개, 또는 여러 개의 관절에 지속적인 부종, 통증, 뻣뻣함이 나타나는 단계
 


약물요법
갑자기 시작되는 엄지발가락의 심한 통증과 부어오름, 그리고 발적과 열감을 주요 증상으로 하는 급성 통풍성 관절염은 소염 진통제를 사용하여 통증을 조절합니다. 또한 치료를 하지 않아도 일주일 정도 지나면 저절로 좋아지기도 합니다. 만성통풍의 경우(일년에 두 번 이상 통풍 발작이 있는 경우, 관절부위에 요산 결절이 만져지는 경우, 요산에 의한 신장 결석이 있는 경우)에는 적극적인 치료와 예방을 위해 요산 억제제나 요산 배출제 등이 복용하게 됩니다.
 
 

식이요법
퓨린 함량이 높은 식품 섭취를 제한
  통풍의 원인이 되는 요산은 체내에서 합성되거나 식품에 들어있는 퓨린으로부터 합성됩니다. 따라서, 혈중 요산수치를 감소시키기 위해 퓨린 함량이 높은 식품의 섭취를 제한해야 합니다.
과도한 단백질 섭취 제한
  과량의 단백질 섭취는 체내에서 요산생성을 증가시키므로 주의합니다. 육류, 생선, 가금류(닭고기, 오리고기 등), 조개류의 과식을 피합니다.
정상체중을 유지
  비만은 통풍 발생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정상체중을 유지하도록 적정량의 식사를 합니다. 그러나 급격한 체중감소는 오히려 혈중 산성물질(젖산과 케톤체)을 과다하게 만들어 요산의 배설을 어렵게 합니다. 따라서 체중감량은 1달에 약 1~2kg 정도를 목표로 서서히 진행합니다.
알코올(술) 섭취를 제한
  알코올의 섭취는 혈액 내 요산 생성을 증가시키며 체내 젖산을 축적시켜 요산배설을 어렵게 합니다. 특히 맥주는 퓨린 함량도 높기 때문에 제한해야 합니다. 절주 및 금주가 필요합니다.
과도한 지방 섭취를 제한
  과량의 지방은 요산의 배설을 감소시키므로 주의합니다. 튀김, 드레싱, 중화요리, 크림, 쵸코렛, 버터, 버터가 많은 빵(크림빵, 페스츄리, 케익류) 주의합니다.
수분과 채소 섭취를 충분히
  소변으로의 요산 배설을 돕고, 신장결석 형성을 최소화하기 위해 물을 하루 3L(10컵 이상) 정도로 충분히 마십니다. 채소에 풍부한 섬유질, 엽산, 비타민 C는 혈액 내 요산이 쌓이는 것을 막아주므로 충분히 섭취하도록 합니다.
 

감수: 삼성서울병원 류마티스내과분과
 
 

추천 0 재생 8467 2015.08.05

추천 인포그래픽

  • 관절질환 - 퇴행성 관절염
    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더치커피
    추천 10
  • 관절질환 - 퇴행성 관절염
    당뇨환자는 밀가루 음식을 먹으면 안되나요?
    추천 5
  • 관절질환 - 퇴행성 관절염
    적극적인 치료와 관리로 건강한 삶이 가능한 파킨슨병
    추천 4
  • 관절질환 - 퇴행성 관절염
    겟잇 뷰티의 지름길, 자외선 차단제 이용법 A to Z
    추천 3
태그
#통풍
8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