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1만건 달성

  • 삼성서울병원, 2001년 첫 수술 후 16년만에
  • ‘단일 병원 국내 최초’ 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 1만건

 

삼성서울병원(원장 권오정) 감마나이프센터가 단일 병원으로서는 국내 처음으로 ‘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 1만례’ 를 달성했다.

감마나이프수술은 고(高)에너지의 감마선을 뇌 병변 부위에만 집중적으로 조사하여, 피부절개 없이 외과적 수술처럼 동등한 치료 효과를 보여주는 최첨단 방사선수술 치료법이다. 뇌종양, 동정맥 기형 및 삼차 신경통 등 다양한 신경외과 질환에 이용된다.

삼성서울병원 감마나이프센터는 2001년 12월, 감마나이프 첫 도입 후 다양한 질환에 대해 치료방법을 연구, 발전시켜 온 결과 16년만에 방사선수술 1만례에 이르게 됐다. 특히 2016년에는 감마나이프 장비 중 최신 기종인 아이콘모델(Gamma Knife® Icon™)을 국내 최초로 도입하여 2대의 감마나이프를 운영, 환자들이 보다 안락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이정일 감마나이프센터장(신경외과 교수)은 “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 1만례 달성은 우리 센터만의 업적이 아니라 신경외과를 중심으로 내과, 방사선종양학과, 영상의학과 등 여러 임상 분야의 원활한 협진 결과다” 라며 “누적된 경험과 새로운 시도를 통해 보다 좋은 치료 성적으로 환자들은 물론, 타병원 의료진들에게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서울병원 감마나이프센터는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감마나이프 공급사인 엘렉타社와 협약을 맺고 올해부터 아시아 지역 최초의 국제 감마나이프 교육센터로서 국내외 의료진에 대한 교육을 대행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말레이지아, 인도네시아 등 다양한 아시아 국가 의료진들이 방문, 감마나이프 운영을 위한 교육을 받고 있다.@

 

  • 문의 : 삼성서울병원 감마나이프센터(Tel.02-3410-6880)

 

 

1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