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MSS INFRAM’ 6단계 인증, 국내 병원 첫 획득

삼성서울병원(원장 박승우)이 국내 의료기관 최초 및 세계 3번째로, 최고 권위의 의료 IT 협회인 HIMSS로부터 의료 IT 인프라 표준 ‘HIMSS INFRAM’ 6단계 인증을 획득했다.

 

HIMSS(Healthcare Information and Management System Society)는 IT기술을 의료 환경에 접목해 의료 시스템의 효율화를 도모하는 미국 보건의료정보관리시스템협회로서, 의료의 질과 환자의 안전성 향상 등을 목표로 의료기관의 정보화 수준을 평가하는 세계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인증기관이다.

 

HIMSS는 7개의 의료 IT 글로벌 표준을 제시하고 인증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그 중 하나인 INFRAM(Infra Adoption Model)은 의료기관이 의료 인프라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필요한 기술 및 기능을 평가하고 매핑할 수 있도록 국제 표준을 충족하는 0~7단계의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이중 6단계 인증은 SDN(Software Defined Network) 구현, 정책 모니터링을 기반으로 운영되는 트래픽 로드, 서비스 제공에 대한 종단 간 가시성,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및 인프라 자동화 등에 대한 글로벌 기준을 충족해야 부여된다.

 

미래의료를 선도하는 첨단 지능형 병원’ 실현을 목표로 진료 및 물류 분야에서 다양한 혁신 과제를 수행하고 있는 삼성서울병원은 HIMSS INFRAM 6단계 ‘국내 최초’ 인증 획득을 통해 IT 인프라가 세계적 수준임이 명실상부 입증되었으며, 디지털 혁신을 위한 행보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풍렬 삼성서울병원 데이터혁신추진단장(소화기내과 교수)은 ”의료 시스템과 데이터가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는 안전한 IT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이 디지털 혁신의 초석이다. 삼성서울병원은 HIMSS의 INFRAM인증을 시작으로 글로벌 최고 수준의 디지털 헬스를 구현해나갈 것이다.” 라고 인증 소감을 밝혔다.

1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