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 소아암환자 치료기금 5천만원 전달

- 삼성서울병원에 후원금 전달, 경제적 소외계층 소아암환자 지원

- 2006년부터 피자 판매수익금 ‘희망나눔기금’ 치료비로 기부

 

세계 최대 피자배달 전문 기업 도미노피자(대표 오광현)가 3월 25일 삼성서울병원(원장 권오정권오정)에 소아암환자 치료기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

도미노피자는 2006년부터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 아이들의 복지향상 및 의료비 지원 등을 목적으로 전국 420여 개 매장에서 세트 메뉴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희망나눔기금’으로 적립, 지금까지 총 4억원을 삼성서울병원에 소아암환자 치료비로 기탁했다.

도미노피자 차현주 이사는, “어려운 여건 때문에 제대로 치료받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파 기부활동을 실천하고 있다”라며, “삼성서울병원에 전달한 이 기금을 통해 많은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후원금 전달식에는 삼성서울병원 권오정권오정 원장, 정규하 행정부원장, 이준혁이준혁 대외협력실장 그리고 김형진김형진 사회공헌팀장이 함께 참석해 도미노피자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3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