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단축키 목록

맨 위로

장기이식 소개


현재 페이지 위치 : 장기이식센터 > 장기이식 소개 > 각막 이식 > 각막 이식이란

각막 이식이란

각막이식이란?


각막이식이란 눈의 일부분인 각막을 이식하는 수술을 말합니다. 각막은 안구의 가장 앞부분에 위치하며 빛을 통한 상이 눈에 맺힐 때 일차적으로 통과하는 창문과 같은 역할을 하며
현재로서는 눈의 여러 부위 중에 유일하게 이식이 가능한 부위입니다.
사진 1.과 같이 각막이 투명하지 못하면(각막혼탁으로 인해) 시축을 통과하는 상이 선명하게 보이지 않으며 이러한 경우 사진.2와 같이 타인의 투명한 각막을 이식받을 수 있습니다.
각막 이식 전 후 사진

각막이식의 종류

각막은 다시 상피와 실질, 내피 등으로 세분되는데 혼탁된 병변의 침범정도에 따라 전층의 각막을 이식하는 경우(전층각막이식술, penetrating keratoplasty), 일부분만을 이식하는 경우(층판각막이식술, lamellar keratoplasty)가 있습니다.
 
일부분만을 이식하는 각막이식수술에는 원추각막과 같이 병변이 내피층을 침범하지 않은 경우 환자 본인(수여자)의 내피층은 보존하고 공여자의 각막 중 내피층을 제외한 앞부분(상피, 실질)만을 이식받는 심부표층각막이식술(Deep anterior lamellar keratoplasty)과, 반대로 각막의 내피 부분만 공여자로부터 이식받는 데스메막박리 각막내피층판 이식술(Descemet’s membrane stripping endothelial keratoplasty)이 행해지고 있습니다.
 
전층각막이식술은 이미 오래전부터 널리 행해지고 있는 수술방법으로 층판각막이식술에 비해 수술시간이 비교적 짧고, 광범위한 적응증을 갖는 장점이 있습니다.
반면 심부표층각막이식술 등 층판각막이식술은, 술기가 어렵고 수술시간이 전층각막이식술에 비해 길지만, 상대적으로 빠른 시력회복과 창상치유가 가능하며 거부반응을 일으키는 빈도가 적고 술후 면역반응억제를 위한 스테로이드제제의 사용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모든 종류의 각막이식수술에서 이식거부반응과 같은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으며 수년 이상이 경과하여 이식각막편의 기능이 떨어진 경우 재수술, 3차 수술 등 반복적인 수술이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각막이식의 적응증과 금기증 

적응증 

각막이식술은 크게 시력개선, 눈의 구조 유지, 약물 등에 반응하지 않는 각막질환의 치료 및 미용의 4가지 목적으로 시행됩니다.
임상적으로 우리나라에서는 외상에 의한 각막질환, 원추각막, 각막염, 수포각막병증이 흔한 적응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위와 같은 질환으로 인해 병변이 각막에 국한된 경우에만 각막이식술이 가능하며 안구의 다른 부위 병변, 즉 망막이상이나 시신경이상 등은 각막이식술의 적응증이 되지 않습니다. 
병변이 각막의 일부분만을 침범한 경우에는 층판각막이식술의 적응증이 될 수 있고, 광범위하게 분포되어 있다면 전층각막이식술을 고려해 볼 수 있습니다. 

 금기사항 

공여자(기증자) 금기사항 

-사인불명
-원인 불명의 중추신경계 질환에 의한 사망
-크로이츠펠트-야콥씨병(Creutzfeldt-Jakob disease, CJD)
-급성패혈증
-급성바이러스성 간염
-여러가지 안질환(악성종양, 포도막염, 망막염 등)
-B형간염보균자
-AIDS 환자 등 

수여자 금기사항 

-  신경마비각막염
-  노출각막염
-  조절이 안 되는 심한 안건조증 등
각막 기증 사전 등록은 본원 장기이식센터나 국립장기이식관리센터(KONOS)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 삼성서울병원 장기이식센터
     02-3410-1126, 010-9933-1126